CNN21

정세균 의장, “의회교류 활성화,국가간 협력관계 강화에 밑거름될 것”

김진형 기자l승인2017.04.04l수정2017.04.04 16:2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씨엔엔21방송=김진형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은 현지시간 지난 4월 3일(월) 오전 미예곰보 엥흐볼드(Miyeegombo ENKHBOLD) 몽골 국회의장, 아말 압둘라 주마 알 쿠바이시(Dr. Amal Abdulla Jumaa Al Qubaisi) 아랍에미리트 연방평의회 의장, 다쇼 소남 킨가(Daso Sonam Kinga) 부탄 상원의장 등과 만나 양국간 의회교류 활성화 및 경제협력 강화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정 의장은 먼저 미예곰보 엥흐볼드(Miyeegombo ENKHBOLD) 몽골 국회의장과 면담했다. 이 자리에서 정 의장은 “몽골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데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면서 “한국이 겪은 IMF극복 경험과 우리 정부의 몽골에 대한 EDCF EDCF(Economic Development Cooperation Fund): 개도국들의 경제 안정을 지원하고 경제 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1987년 조성된 대외경제협력기금 지원금을 잘 활용한다면, 빠른 시일내에 몽골 경제가 안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엥흐볼드 의장은 “몽골의 경제발전에 대한 많은 관심과 지원에 감사하다”면서 “양국이 많은 분야에서 더욱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정 의장은 이어 걸프국가 중 유일하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은 아랍에미리트의 아말 압둘라 주마 알 쿠바이시(Dr. Amal Abdulla Jumaa Al Qubaisi) 연방평의회 의장과 면담했다. 정 의장은 “양국간 긴밀한 협력관계에 비해 의회 차원의 교류가 미진하다”면서 “조만간 알 쿠바이시 의장의 방한이 성사되고, 최근 구성된 한-아랍에미리트 의원친선협회간 교류도 더욱 활발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알 쿠바이시 의장은 “아랍에미리트의 정부와 의회는 한국의 경제발전 경험에 깊이 감명받았으며, 한국을 성장의 롤모델로 삼고 있다”면서 “양국간 경제교류 이외에도 에너지, 교육, 보건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관계도 강화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정 의장은 계속하여 다쇼 소남 킨가(Daso Sonam Kinga) 부탄 상원의장과과도 만났다. 킨가 의장은 정 의장의 IPU 총회 연설이 매우 인상적이었고 전한 뒤, “올해가 한국-부탄 수교 30주년 되는 해”라면서 “처음으로 양국 의회지도자간 면담을 갖게 되어 의미있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정 의장은 한국 의회와의 교류를 요청하는 킨가 의장의 요청에 대해 부탄과의 의원친선협회 구성 등을 통한 교류를 제안하며 이를 기반으로 양국간 협력관계 활성화를 도모해보자며 화답했다.

정 의장은 이날 저녁 IPU대표단 격려만찬에 참석한 후, 아부다비로 이동해 중동의 주요국인 아랍에미리트와 쿠웨이트에서의 공식 순방일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진형 기자  cnn21@damu.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