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진도군, 9월 4일부터 자동차 공회전 집중단속 실시

김인태 기자l승인2017.09.01l수정2017.09.02 12: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방송=김인태 기자] 진도군은 미세먼지의 주요 발생원이 되고 있는 자동차 공회전 차량에 대해 오는 9월 4일부터 15일까지 집중단속 한다고 30일 밝혔다.

자동차 공회전 제한제도는 오염물질의 약 67%를 차지하는 자동차배출가스를 줄이고, 연료 낭비를 감소시키는 불필요한 자동차 공회전을 제한하기 위한 제도이다.

집중 단속 지역은 사람이 왕래가 많은 터미널, 차고지, 주차장 등이 해당되며, 1차 계도(경고) 후 5분 이상 공회전 차량에 대해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단, 소방차와 구급차 등 불가피하게 공회전이 필요한 차량에 대해서는 예외 규정이 적용 된다.

진도군 녹색산업과 관계자는 “자동차 배출가스 발생을 줄이고 에너지 절약을 위해 주 정차 시 시동을 끄는 등 친환경운전을 실천 할 필요성이 있다”며 “지속적인 공회전 관련 홍보와 단속을 통해 쾌적한 대기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인태 기자  qhfleoahwk@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