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목포시, 백련지구 침수피해 예방 빗물펌프장 준공

200억원 투입해 빗물유수지, 펌프 등 구축 허병남 기자l승인2018.06.12l수정2018.06.12 12:4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목포시가 백련지구 백련빗물펌프장을 마무리하고 가동 준비에 들어갔다.

[CNN21방송=허병남 기자] 목포시가 백련지구에 반복되는 침수피해를 막기 위한 백련빗물펌프장을 이달초 시운전까지 마무리하고, 가동 준비에 들어갔다.

백련지구는 평균 해수면과 비슷한 저지대로 내화촌 방조제 배수문을 통한 자연배수지역이지만 용해 1·2지구 택지개발, 국제축구센터 및 대양산업단지 조성 등에 따른 급격한 도시화로 유역면적이 증가했다.

2004년 태풍 민들레, 2012년 덴빈 등 집중호우 때마다 침수 피해가 9차례 발생했으며, 2004년에는 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총사업비 200억원을 투입해 50년 빈도 우기에 대비한 시설인 백련빗물펌프장을 지난 2014년 6월부터 조성공사를 추진했다.

백련빗물펌프장은 5만8,600톤의 빗물을 저장할 수 있는 유수지와 분당 2,115톤의 배수능력을 가진 펌프 5대, 지상 2층의 관리동 등으로 구성돼 있다.

시 관계자는 “백련빗물펌프장은 침수피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방재시설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이다”고 밝혔다.


허병남 기자  hbn1177@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병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8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