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우리도 바다 케이블카 타요!!”

CNN21 발행인l승인2018.07.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발달장애인과 보호자 300여명이 사천바다케이블카를 타는 행사가 마련돼 우리 마음을 설레이게 하고 있다. 사천시는 바다 케이블카 개통 100일 기념행사로 오는 10일(화요일) 한국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소속 장애인과 지도교사 그리고 가족 등 300명을 초청하는 케이블카 나눔 행사를 갖는다. 이들은 서울과 울산, 대전, 광주, 청주, 창원 등 전국 각지로 부터 올 예정이다.

사천시 시설관리공단 박태정 이사장은 케이블카 개통 100일을 맞아 사천시와 시설관리공단이 이같은 발달장애인 초청 바다케이블카탑승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박 이사장은 장애인과 보호자들이 국내에서 가장 긴 사천바다케이블카를 한 시간가량 타게 되는데 한려수도의 비경인 사량도와 수우도, 창선도, 늑도와 마도 등을 한눈에 보게 된다고 설명했다.

케이블카 행사에 이어 사천 앞바다를 보는 유람선여행을 하고 또 근처 삼천포대교공원에서 사즉필생 ‘이순신의 바다’뮤지컬 공연도 보게 된다고 덧붙였다. 뮤지컬 이순신의 바다는 사천바다와 남해노량에서 벌어졌던 임진왜란의 마지막 전투인 노량해전의 전후를 그린 작품으로 사천시가 특별히 기획한 작품이다.

박태세 사천시시설관리공단 관리부장은 바다케이블카와 각산 등산로, 어시장, 유람선, 그리고 문화예술 회관에서 뮤지컬을 보는 연계 상품도 구상 중이라고 말했다. 이순신의 바다에서 주인공 이순신역을 맡은 정도원 배우는 서울과 밀양 등 여러 곳에서 공연을 했지만 이번 행사는 몸과 마음이 자연스럽지 못한 지적발달장애인들을 위한 나눔 공연이여서 배우들도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한국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이갑용회장은 전국 20만 발달장애인을 대표해 200여명이 초청을 받았다고 말하고 이 같은 행사가 계속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번 행사에 초청받은 학부모 이지영씨(47세)는 답답한 도시를 벗어나 케이블카로 아들과 함께 한려수도를 볼 수 있다는 설명에 벌써부터 가슴이 설렌다고 이번 행사를 주최한 사천시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사천시는 국내에서 가장 긴 바다 케이블카를 홍보하고 다도해의 아름다움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장애인과 국가 유공자 그리고 해외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한 이 같은 행사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CNN21 발행인  cnn21@cnn21.co.kr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NN21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경기도 평택시 경기대로 709 (지제동 2층) 우)450-090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경기 아 51124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변화실.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호남편집국 :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   |  호남총괄본부장: 오명하
Copyright © 2009 - 2018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