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목포해경, 진도 병풍도 해상 어망 걸린 어선 예인...선원 10명 구조

허병남 기자l승인2018.12.26l수정2018.12.26 11: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방송=허병남 기자] 전남 진도군 병풍도 해상에서 추진기에 어망이 걸려 표류중인 선박이 발생해 해경 경비함이 예인해 구조했다.

목포해경은 지난 25일 오후 3시 44분께 전남 진도군 병풍도 남서쪽 28.7km 해상에서 통영선적 어선 G호(75톤, 근해통발, 승선원 10명)가 항해중 추진기에 어망이 걸려 운항을 할 수 없다는 선장 김모(52세, 남)씨의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즉시 인근에 경비임무를 수행중이던 305함을 급파하는 한편, 선장과 연락을 취해 승조원 전원 구명조끼를 입게 하고 표류로 인한 2차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투묘를 요청했다.

신고접수 1시간 6분만인 이날 오후 4시 50분께 현장에 도착한 305함은 어선 G호의 승선원 및 선박 안전상태가 이상 없음을 확인한 후 G호를 연결해 밤 8시 20분께 40.7km 떨어진 제주 추자도 인근 안전해역가지 무사히 예인했다.

이후 추자도 인근 해역에 투묘한 G호는 민간 잠수요원을 동원해 어망을 제거하고 장비를 점검 한 후 다시 조업에 나설 예정이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항해 중 추진기에 어망이 걸려 표류 시 좌초, 충돌 등 2차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항해 시 주변 상황에 대한 견시를 철저히 해 해양사고 예방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허병남 기자  hbn1177@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병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