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CNN21뉴스] 강남구, 유치원-초등생 350명 모내기 체험행사

21일(화) 오전 10시 영동4교 부근 양재천 … 4계절 담은 사진전시회도 개최 김송아기자l승인2019.05.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양재천 모내기

[CNN21방송=서울/김송아기자]=‘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21일 오전 10시 영동4교 부근 양재천 벼농사 학습장에서 지역 내 유치원생, 초등학생 등 3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전통 모내기 체험행사’를 연다.

지난 2003년 시작된 전통 모내기 체험은 도심에서 농촌생활을 경험하는 행사로, 전통방식으로 논에 못줄을 대고 일일이 손으로 모를 심는다. 벼농사 학습장의 크기는 두마지기 반(1730㎡, 농구장의 4배)이 조금 넘는다.

김현경 공원녹지과장은 “이번 모내기로 재배한 쌀은 가을 추수를 끝내고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된다”면서 “참가자들이 직접 모를 심으며 농민들의 수고를 깨닫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는 아름다운 양재천의 사계절을 담은 사진 전시회도 함께 개최한다. 관람객은 양재천이 국내 최초 도심 속 자연생태 하천으로 복원되는 과정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양재천 벼농사학습장은 개포동 구룡중학교에서 영동4교 하류 쪽으로 50m 내려오면 찾을 수 있다.


김송아기자  songa1992@naver.com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