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충남도립대 벽천해오름제 폐막, 청년-노년 한 자리에

16일 지역주민 400여명 참여, 첫 대학-지역 상생축제 성료, “앞으로도 함께하는 축제되길” 기대 김동안 기자l승인2019.05.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벽천해오름제

올해 첫 청양지역 모두의 축제로 열린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 ‘제22회 벽천해오름제’가 군민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청년‧노년의 세대 차이를 허무는 무대로 성대하게 치러졌다. 

16일 대학 운동장에서 열린 이번 축제는 충남도립대학교와 청양군, 한국연예예술인협회가 손잡고 마련했으며 지역 주민과 어르신들의 취향을 저격하는 개회식 무대를 선보여 호응을 얻었다. 

개막식에는 가수 심신과 민지(초혼), 박상철 등의 무대가 열렸으며, 청양지역 가수 염진아의 열창도 이어져 박수를 받았다. 개막 무대에 이어 경품 추첨 등이 진행되며 군민들의 흥을 높였다. 
이날 축제에 참여한 청양 연예예술인협회 이동화 회원은 “군민과 함께하는 축제가 마련돼 좋다”며 “젊은이와 담을 허물고 어울리는 분위기가 커졌으면 한다. 함께 어울리는 축제가 영원히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허재영 총장은 “올해 처음으로 군민과 함께 하는 축제를 기획했다. 축제는 물론 앞으로 충남도립대학교와 청양군민이 많은 일들을 함께 해나가야 한다”며 “군민께서는 대학을 사랑해 주시고 우리 대학이 청양을 대표하는 자랑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동안 기자  cnn21@cnn21.co.kr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