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도심 공동텃밭·화단 정비 자원봉사 실시

전주시 주거복지과 직원, 17일 완산동 가락지구 주민들과 화단 및 공동텃밭 새단장 김도연 기자l승인2019.05.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주시청 직원들이 자원봉사 활동을 통해 방치된 도심 공터와 화단을 마을주민들과 함께 정비했다.

전주시 주거복지과 직원들은 17일 서인자 회장 등 완산동 가락지구내 공동텃밭을 가꾸는 주민들과 함께 화단과 공동텃밭 주변 쓰레기를 수거하고 새로운 나무와 꽃을 식재하는 등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자원봉사 활동을 펼쳤다.

시는 앞서 지난 4월에는 해피하우스 주민참여 사업을 통해 주민이 희망하는 사업 중 주민들의 참여가 가능하고 도시미관을 향상시킬 수 있는 사업을 선정해 마을환경개선에 필요한 재료를 지원하기도 했다. 이를 통해 호성동, 인후동, 송천동, 효자2동에서는 주민들이 꽃과 나무를 심고, 노후담장을 도색하는 등 마을환경을 개선했다.

임채준 전주시 주거복지과장은 “도심 자투리 공터나 화단 등은 관리하는 이가 없는 만큼 공무원들이 먼저 솔선수범해 정비를 시작하면 주민들도 마을공터 가꾸기에 자연스럽게 참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도심 주거환경 개선으로 자원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는 한편, 집수리 민간단체 및 자원봉사단체와 협력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주거약자를 위해 후원처를 발굴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도연 기자  cnn21@cnn21.co.kr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