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CNN21뉴스] 개청 40주년 기념, 옛 사진과 마을 이야기로 은평의 삶을 기록하는 사진백서 첫 번째 프로젝트

은평구 최초 스토리텔링 사진백서. 가칭「거의 모든 은평의 이야기」제작 나지인 기자l승인2019.06.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방송=서울/나지인기자]=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개청 40주년을 맞아 은평의 삶을 기록하는 「은평 스토리텔링 사진백서」를 제작한다. 구는 ‘사진백서’ 사업을 통해 은평구민의 추억이 담긴 옛 사진을 기증받아 10월 책으로 발간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은평에서 살아가고 있는 주민들 각자의 삶과 추억, 은평의 옛 모습을 기억하고 기록함으로써 은평의 역사를 재조명하고 주민의 삶을 더 깊이 들여다보고자 계획되었다.

구는 본격적인 자료 수집을 위해 지난 5월 지역 활동가 및 마을 기록가 중심으로 ‘이야기 수집단’ 20명을 공개 모집했다. 평소 마을기록의 필요성을 느껴왔던 구민들이 모인 ‘이야기 수집단’은 6월 한 달간 구민 인터뷰를 통해 은평구민의 귀중한 이야기를 모아 기록으로 남기고, 곳곳에 숨어있는 은평의 옛 사진을 발굴할 계획이다. 다양한 세대로 구성된 이야기 수집단은 은평의 역사와 구민의 생활사를 세대 간 공유하고 공감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은평 스토리텔링 사진백서」 제작 사업은 주민 스스로 자신들의 생활상 및 그와 밀접한 공간·관계 등을 이야기로 엮어내고 사진과 함께 담아냄으로써 은평의 역사와 구민의 생활사를 세대 간 공유하고 공감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은평의 귀중한 사진과 이야기 자료를 가진 구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

김미경 구청장은 “개청 40주년 기념 은평 사진백서 제작을 통해 주민들의 삶과 은평구의 역사를 보여줄 각종 자료를 소중히 보관하고, 주민들에게 은평의 역사를 알려 애향심을 고취할 계기가 될 것이다.” 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은평구는 추억으로 간직하고픈 은평의 옛 모습부터 주민과 함께 공유하고픈 사연까지 전자우편 을 통해 6월 말까지 사진을 기증 받고, 기증된 사진은 이미지 작업 후 반환할 예정이다.

기록 자료로 선정된 사진은 은평구 소식 10월 호(개청 40주년 기념)에 게재 되고, 은평누리축제와 연계한 낭독회 및 전시회에서 공개되는 등 다양한 구정 홍보자료로 활용된다. 더 자세한 사항은 은평구 홍보담당관 으로 문의하면 된다.


나지인 기자  najiuk2003@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