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목포시의회, 이마트 목포점 셀프계산대 도입 반대 입장 표명

‘지역일자리 창출’을 약속했던 것과도 반해 허병남 기자l승인2019.06.13l수정2019.06.13 20: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방송=허병남 기자] 목포시의회는 신세계 이마트가 매장 내 셀프계산대 도입 확대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고용불안 해소에 대한 구체적인 대안 없는 이마트 목포점의 셀프계산대 도입을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신세계 그룹의 대표 브랜드인 이마트는 지난해부터 셀프계산대의 도입을 시작한 후 현재 전국 90개 점포로 확대한 상태로 이마트 목포점에도 셀프계산대가 도입될 계획인 중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에따라 목포시의회는 이마트 목포점 셀프계산대 도입은 이마트가 목포에 입점할 당시 강한 입점반대에도 불구하고 ‘지역일자리 창출’을 약속했던 것에도 반하는 것이라고 주장 했다.

특히, 지난해 고용위기지역과 산업위기 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된 목포의 지역적 특수성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결정이라며 셀프계산대 도입을 강하게 반대했다.

목포시의회 김휴환 의장은 “경제침체를 탈피하기 위해 모든 시민이 피땀을 흘리고 있는 가운데 셀프계산대 도입을 통해 지역민의 일자리를 줄이고, 고용불안을 야기하는 것은 대기업의 횡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의장은 “이마트가 지금 해야 할 일은 일자리를 줄이는 것에 열중할 것이 아니라, 지역기업이 아님에도 많은 시민들이 아꼈던 만큼 목포시민들에게 받은 사랑을 지역에 환원하는 경영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병남 기자  hbn1177@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병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