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CNN21뉴스] 강남구, 12월까지 남녀건강출산지원사업 지원

가임기 남녀 무료 검진, 한의약 난임치료, 건강교실 프로그램 등 임신·출산 적극 지원 김송아기자l승인2019.07.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김송아기자]=‘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도약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가임기 남녀를 대상으로 임신 준비와 건강한 출산을 돕기 위한 ‘남녀 건강출산지원사업’을 12월까지 시행한다.

강남구에 거주하거나 직장을 둔 예비부부(부모)를 대상으로 △임신 위험요인 자가진단(생활환경, 약물복용, 가족력) △건강검진(혈액, 흉부방사선검사, 소변검사, 성병검사, 난소나이검사 등) △3개월분의 엽산제를 지원한다. 서울시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구는 시비 4500만원을 지원 받았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강남구보건소 1층 모자보건실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평일 방문이 어려운 경우 매월 둘째‧넷째 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사전에 구청 건강증진과 로 예약하면 된다.

구는 ‘한의약 난임부부 치료지원사업’ 공모에도 선정돼 시비 4900만원을 확보했다. 지난 4월 관내 거주하는 만44세 이하 난임여성 및 그 배우자 또는 정자검사 이상자를 대상으로 선착순 30명을 모집했다. 이들은 지정 한의원에서 4개월 동안 한약과 침구시술 병행 치료 후 2개월 동안 경과관찰자 치료를 받는다.

이외에도 난임부부 시술비 강남구 확대 지원사업은 기준중위소득 200%이하 가구 중 건강보험 적용 횟수를 소진한 난임부부에게 체외 수정 시술비 100만원을 1회 지원한다.

다양한 건강교실 프로그램도 운영되고 있다. ‘해피맘 출산준비교실’(금요일, 14:00), ‘토요출산준비교실’(넷째 주 토요일, 10:00), ‘야간 부부출산교실’(셋째 주 화요일, 19:00)을 비롯해 ‘베이비 마사지교실’, ‘예비 할매‧할배교실’, ‘예비 부모교실’, ‘모유수유 클리닉’ 등의 수강을 희망하는 사람은 반드시 사전에 예약해야 한다. 예약 및 문의는 구청 건강증진과 로 하면 된다.

천선옥 건강증진과장은 “앞으로는 서울시가 지원하는 공모사업에도 적극 응모하는 등 구민의 행복한 임신과 건강한 출산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송아기자  songa1992@naver.com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