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BNK 경남은행, 창원시에 향토문화지‘경남비경’ 전달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 창원시에 전달했다 이성용 기자l승인2019.08.12l수정2019.08.12 16: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12일 금융그룹 BNK 경남은행이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를 시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CNN21=이성용기자]  허성무 창원시장은 12일 금융그룹 BNK 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이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를 시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BNK 경남은행은 1996년 ‘경남문화재 100선’을 시작으로 ‘우리고장 자연을 찾아서’, ‘경남의 둘레길을 걷다’, ‘경남의 음식이야기’ 등 총 17종에 이르는 향토문화지를 발간했으며, 1년 여만에 열여덟 번째로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를 펴냈다.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책은 경남의 아름다운 비경을 봄·여름·가을·겨울의 사계절 테마로 나눠 한권의 책에 담아 지역의 소중한 자연과 관광자원을 깊이 있게 관찰하여 보다 많은 볼거리를 제공해 줄 뿐만 아니라 독자들의 여행 길라잡이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가 크다.

또 경남의 문화·자연·관광자원이 품고 있는 아름다운 매력을 예술적으로 한껏 살려내 경남의 사계(四季)를 추억하고 느끼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BNK 경남은행의 지역 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사회공헌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감사하다”며 “이 책에 실린 50곳의 경남의 비경은 소중한 자연문화유산으로 보존되어 후손에게 물려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ver.com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남구 서동로 28-1, 2층(서동)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