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CNN21뉴스] 강남구 패션기업 뉴욕서 123만달러 계약 성과

‘2019 추계 뉴욕 패션코트리’ 6개사 참가 … 인플루언서 마케팅으로 차별화된 전략 펼쳐 김송아기자l승인2019.10.01l수정2019.10.01 22: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추계 뉴욕 패션 코트리 현장사진

[CNN21=김송아기자]=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달 15일부터 3일간 미국에서 열린 ‘2019 추계 뉴욕 패션코트리’에 관내 패션기업 6개사의 참가를 지원, 123만달러(약 15억원)의 계약성과와 227만달러(약 27억원)의 상담실적을 거뒀다.

‘뉴욕 패션코트리’는 의류, 잡화, 주얼리 관련 전 세계 1900여개 업체와 바이어 3만8000명이 참가하는 전시회로 강남의 기업들은 모두 현장계약에 성공해 글로벌 경쟁력을 입증했다. 참가기업은 ▲우리나라 현대패션의 역사 ‘노라노’ ▲박윤수 디자이너의 ‘빅팍’ ▲자매 디자이너가 운영하는 ‘엔앤에이’ ▲(주)금라의 ‘스튜디오엔’ ▲신진브랜드 ‘토새’와 ‘광뉴’ 등이다.

이번 성과는 ‘패션특구’ 강남만의 차별화된 마케팅의 결과라는 분석이다. 구는 한국패션샵마스터협회(회장 김미경)와 공동주관으로, 뉴욕에서 모델로 활동하는 파워인플루언서 다이애나 아젤리아(Diana Azalea)와 함께 사전 마케팅을 준비했다. 개막일에 홍보영상을 SNS(인스타그램) 피드를 통해 실시간으로 소개해 참가 디자이너들의 SNS 팔로워가 급증하기도 했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출범과 함께 ‘뉴디자인 시대’를 선언한 민선7기 강남구는 기분 좋은 변화를 통해 품격 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강남구가 명실공히 글로벌한 패션특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강남다운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김송아기자  songa1992@naver.com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북구 서암대로 315번지 지오빌딩 6층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19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