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신간]캘리그래피 석산 진성영 작가, 생애 9번째 책 출간

서기만 기자l승인2020.02.14l수정2020.02.14 14: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석산 진성영 작가 노무현길 작품
▲ 신간 '말하는 글씨, 맛있는 글씨'

현재 광주광역시에서 고향 진도(조도)를 오가며 작품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는 캘리그래피 석산 진성영(49) 작가가 4년간 총 9권의 책을 내면서 왕성한 저술활동까지 펼치고 있어 장안의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신간 스토리북 '말하는 글씨, 맛있는 글씨 6'은 진 씨의 글씨 작품 뒷이야기를 엮은 책으로 시리즈물로는 6권째가 되며, 1년 간 다양한 작품활동의 내용들로 가득 채웠다.

이 책의 주요 내용에는 어려운 농가들을 위해 재능기부 상호 브랜드 서체를 비롯, 지난 해 작고하신 홀어머니 영전에 바치는 가슴 절절한 서각작품 이야기, 독도 사랑의 실천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을 설파, 30년 넘게 '환자중심, 보호자, 지역 공동체'를 위한 전국 병원중 유일하게 문화콘텐츠팀을 운영하면서 조용히 최선을 다하는 강릉 ㄷ병원과의 글씨 이야기가 페이지를 넘기는 순간마다 잔잔한 감동으로 다가 온다.

진씨는 "바쁜 일상속에서 일반인들이 놓칠 수 있는 글씨의 단면들을 쉽고 정확하게 이해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에서 집필을 시작하게 됐다"면서 "글씨를 쓰는 것보다 글을 쓰는 것이 몇 배는 더 어렵다"는 것을 출간 소회에 밝혔다.

지난 해 12월, 진씨는 짧은 기간내 대한민국 캘리그래피 명장에 오르면서 국내 캘리그래피 문화부흥 및저변확대에 기여하면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캘리그래피 작가로 인정 받았다.

*석산 진성영 작가 대표작품
-SBS 수목드라마 '나쁜남자' 타이틀 서체((2010)
-KBS '의궤 8일간의 축제' 타이틀 서체(2013)
-KBS 대하드라마 '징비록' 타이틀 서체(2015)
-'무등산 노무현길' 표지석 서체(2016)외 다수.

신간 '말하는 글씨, 맛있는 글씨 6'은 현재 '부크크', '예스24', '알라딘' 온라인 서점에서만 판매 가능하다.


서기만 기자  kjs5019@cnn21.co.kr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기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북구 서암대로 315번지 지오빌딩 6층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20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