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21

목포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전남 총 8명으로 늘어나

보건당국 확진자 부부 강진의료원으로 긴급 이송 허병남 기자l승인2020.03.24l수정2020.03.24 16:0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NN21방송=허병남 기자] 목포지역에서는 그동안 잠잠하던 신종 코로나19환자가 무안에 이어 목포에서 부부가 확진자로 판명돼 지역민들이 긴장하고 있다.

24일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전남 목포 연산동에 사는 A씨(61·여)와 남편 B씨(72)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는 것.

이에 따라 김종식 목포시장은 시청 상황실에서 24일 오후 5시30분 긴급 브리핑을 갖고 대응책을 논의 할 예정이다.

이들 부부는 노상에서 붕어빵을 팔며 생계를 꾸려가는 시민으로 A씨 부부는 지난 19일 발열과 오한 등 증세가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와 B씨는 23일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민간위탁기관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후 전남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2차 검체검사를 실시했고,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검사 당시 B씨는 증상이 없었지만 부인과 같이 생활을 했기 때문에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19일부터 코로나19 의심증상을 느끼고 22일까지 스스로 자가격리해 있다가 병원으로 간 것으로 전해졌다. 검사를 받은 후에도 계속 집에만 머문 것으로 파악됐다.

전남도 신속대응팀과 역학조사반은 A씨 부부의 동선을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보건당국은 이들 부부를 강진의료원으로 이송했다.

이로인해 전남에서는 6번째 무안 확진자에 이어 목포에서 2명이 발생, 총 8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허병남 기자  hbn1177@hanmail.net
<저작권자 © CNN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병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광주광역시 북구 서암대로 315번지 지오빌딩 6층  |  대표번호:1577-2156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0  |  등록연월 : 2009년 08월 04일  |  발행인.편집인: 김기현.김주석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주석
Copyright © 2009 - 2020 CNN21. All rights reserved.
엔디소프트